Hyunsun Jeon (b.1989)

 

 

Biography

Selected Works

Past Exhibitions at HITE Collection

Publications

Media Coverage

 

 

5dm33363-1.jpg

Installation view of the 2015 group exhibition Our Awesome Moments at HITE Collection, Seoul ⓒ Hyunsun Jeon

 

전현선의 회화에서는 조용한 풍경에서 모호하게 교차하는 인물들의 시선이 어떤 불균형의 징조를 내포하고 있다. 전현선은 균형 상태보다는 균형이 깨질 것 같은 상황에서 감정과 이야기가 생겨난다고 본다. ‹뿔과 대화들› 연작에서 탁자 위에 놓인 ‘뿔’은 이야기의 발화점이자 소통을 위한 매개물 역할을 하며 여러가지 상상을 가능케 한다. 이 사소한 사물은 화면의 중심이 되기도 하고, 어떤 때는 배경이 되어 모호한 상황 속에 놓임으로써 견고한 이미지의 구축을 거부하며 이야기의 완성을 유예시킨다.

 

In her painting the crossing gazes of figures over a silent backdrop suggest symptoms of a broken balance. Hyunsun Jeon believes that sentiments and narratives are born from a state of apparently instable vulnerability than of balance. In her Cones and Conversations series, the ‘cone’ on the table is the starting point of a narrative and a mediator for communication, opening up our range of imaginations. This trivial object becomes the core of the canvas at a time, while pausing the completion of a story at another, as a rejection to construct a solid image, through becoming a background and positioning itself in a mysterious context.